은혜의 말씀

부름받은 성도들이 행복해지는 교회

HOME > 은혜의 말씀 > 새벽묵상

새벽묵상


“은의 찌꺼기” (겔 22:17-31)

  • 정모세
  • 24.05.16
  • 66

은의 찌꺼기” (22:17-31)

17.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여 이르시되

18.인자야 이스라엘 족속이 내게 찌꺼기가 되었나니 곧 풀무 불 가운데에 있는 놋이나 주석이나 쇠나 납이며 은의 찌꺼기로다

19.그러므로 주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셨느니라 너희가 다 찌꺼기가 되었은즉 내가 너희를 예루살렘 가운데로 모으고

20.사람이 은이나 놋이나 쇠나 납이나 주석이나 모아서 풀무 불 속에 넣고 불을 불어 녹이는 것 같이 내가 노여움과 분으로 너희를 모아 거기에 두고 녹이리라

21.내가 너희를 모으고 내 분노의 불을 너희에게 불면 너희가 그 가운데에서 녹되

22.은이 풀무 불 가운데에서 녹는 것 같이 너희가 그 가운데에서 녹으리니 나 여호와가 분노를 너희 위에 쏟은 줄을 너희가 알리라

23.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여 이르시되

24.인자야 너는 그에게 이르기를 너는 정결함을 얻지 못한 땅이요 진노의 날에 비를 얻지 못한 땅이로다 하라

25.그 가운데에서 선지자들의 반역함이 우는 사자가 음식물을 움킴 같았도다 그들이 사람의 영혼을 삼켰으며 재산과 보물을 탈취하며 과부를 그 가운데에 많게 하였으며

26.그 제사장들은 내 율법을 범하였으며 나의 성물을 더럽혔으며 거룩함과 속된 것을 구별하지 아니하였으며 부정함과 정한 것을 사람이 구별하게 하지 아니하였으며 그의 눈을 가리어 나의 안식일을 보지 아니하였으므로 내가 그들 가운데에서 더럽힘을 받았느니라

27.그 가운데에 그 고관들은 음식물을 삼키는 이리 같아서 불의한 이익을 얻으려고 피를 흘려 영혼을 멸하거늘

28.그 선지자들이 그들을 위하여 회를 칠하고 스스로 허탄한 이상을 보며 거짓 복술을 행하며 여호와가 말하지 아니하였어도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하였으며

29.이 땅 백성은 포악하고 강탈을 일삼고 가난하고 궁핍한 자를 압제하고 나그네를 부당하게 학대하였으므로

30.이 땅을 위하여 성을 쌓으며 성 무너진 데를 막아 서서 나로 하여금 멸하지 못하게 할 사람을 내가 그 가운데에서 찾다가 찾지 못하였으므로

31.내가 내 분노를 그들 위에 쏟으며 내 진노의 불로 멸하여 그들 행위대로 그들 머리에 보응하였느니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오늘 본문은 찌꺼기와 용광로를 비유로 한 심판과 더럽혀진 유다의 모든 계층의 사람들이 심판받으리라는 말씀입니다.

먼저 17-22절은 은 찌꺼기와 같은 이스라엘 족속을 예루살렘으로 모아 풀무와 같이 심판하실 것이라 말씀하십니다.

이스라엘 족속을 찌꺼기에 비유하시는 것은 현재 그들의 상태가 무가치한 존재라는 사실을 강조하시는 것입니다.

특별히 그들은 은의 찌꺼기라고 말씀하시면서, ‘놋이나 주석이나 쇠나 납이라고 말씀합니다.

이는 은이 포함된 원석을 용광로에 녹이면서 은을 추출하고 남은 광물들을 모두 찌꺼기로 표현하신 것입니다.

그러나 은에는 미치지 못할지라도 이 네 광물도 각각 가치 있는 것들임에도 불구하고 찌꺼기들로 표현한 것은 놋의 강함, 주석의 아름다움, 쇠의 무기 생산, 납의 유연성과 무거움 등의 특성을 부정적 측면에서 비유한 것으로 보입니다.

즉 놋은 교만, 주석은 위선과 외식, 쇠는 폭력, 납은 쉽게 변하는 성격과 완악한 태도 등으로 볼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사람이 은이나 놋이나 쇠나 납이나 주석등을 모아서 풀무 불 속에 넣고 불을 불어 녹이는 것과 같이 찌꺼기와 같은 이스라엘 백성들을 다 예루살렘으로 모이게 하고 노여움과 분으로 녹이듯 심판하실 것을 선언하십니다.

그들은 가장 안전하다고 여긴 예루살렘으로 피신하겠지만, 심판하시는 분노의 불에 녹여질 때 그 심판의 주체가 하나님이심을 알게 될 것입니다.

23-31절은 유다 땅을 의인화하여 그 안에 사는 모든 계층의 타락상을 밝히고 심판을 경고하시는 말씀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유다 땅을 너는 정결함을 얻지 못한 땅이요 진노의 날에 비를 얻지 못한 땅이로다말씀하십니다.
이는 범죄한 유다 백성들로 인해 땅이 더럽혀졌으므로 심판의 날의 비가 오지 않는 가뭄을 예언하시는 말씀으로 볼 수 있고, 또는 유다와 예루살렘이 멸망할 때 어떠한 은혜도 얻지 못할 것이라는 경고의 의미로 볼 수 있습니다.

선지자들은 자기 이익을 위해 거짓 예언하므로 백성들의 영혼을 망하게 하고, 가난한 자들의 재산을 탈취하였습니다.

제사장들은 율법을 범하고, 성물들을 더럽혔으며, 거룩한 것과 속된 것을 구별하지 않았고, 백성들이 부정함과 정한 것을 구별하도록 가르치지 않았으며, 안식일을 제대로 지키지 않는 죄악 된 모습으로 하나님을 모독하였습니다.

고관들은 이익을 위해 죄 없는 이들을 학대했고, 선지자들은 여호와의 이름으로 거짓 예언하여 그들을 도왔습니다.

하나님께서 그들을 회개시킬 의로운 자가 있는가 찾았으나, 찾을 수 없어 진노의 불로 심판하실 수밖에 없으십니다.

주님이 찾으시는 죄악 된 세상을 변화시켜 주님께로 돌아오게 할 의인 되시는 복된 성도들 되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목록
“내 초장의 양” (겔 34:17-31)
“이스라엘 목자들” (겔 34:1-16)
“그 성이 함락되었다” (겔 33:21-33)
“이스라엘 족속의 파수꾼” (겔 33:1-20)
"권면을 주의하라" (갈5:7-12)
“구덩이에 내려가는 자와 함께” (겔 32:17-32)
“슬피 부를 노래” (겔 32:1-16)
“앗수르 사람은 가지가 아름답고” (겔 31:1-18)
“바로 왕의 팔을 꺾었더니” (겔 30:20-26)
"의의 소망을 기다리라" (갈5:2-6)
"자유 가운데 서라" (갈4:21-5:1)
"나와 같이 되기를 구하노라" (갈4:12-20)
"헛될까 두려워하노라" (갈4:8-11)
“슬프다 이 날이여” (겔 30:1-19)
“스물일곱째 해 첫째 달 초하루” (겔 29:17-21)
“지극히 미약한 나라가 되어” (겔 29:8-16)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