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혜의 말씀

부름받은 성도들이 행복해지는 교회

HOME > 은혜의 말씀 > 새벽묵상

새벽묵상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 (암 7:10-17)

  • 정모세
  • 23.01.25
  • 99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 (7:10-17)

10.때에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가 이스라엘의 왕 여로보암에게 보내어 이르되 이스라엘 족속 중에 아모스가 왕을 모반하나니 그 모든 말을 이 땅이 견딜 수 없나이다

11.아모스가 말하기를 여로보암은 칼에 죽겠고 이스라엘은 반드시 사로잡혀 그 땅에서 떠나겠다 하나이다

12.아마샤가 또 아모스에게 이르되 선견자야 너는 유다 땅으로 도망하여 가서 거기에서나 떡을 먹으며 거기에서나 예언하고

13.다시는 벧엘에서 예언하지 말라 이는 왕의 성소요 나라의 궁궐임이니라

14.아모스가 아마샤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나는 선지자가 아니며 선지자의 아들도 아니라 나는 목자요 뽕나무를 재배하는 자로서

15.양 떼를 따를 때에 여호와께서 나를 데려다가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기를 가서 내 백성 이스라엘에게 예언하라 하셨나니

16.이제 너는 여호와의 말씀을 들을지니라 네가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대하여 예언하지 말며 이삭의 집을 향하여 경고하지 말라 하므로

17.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기를 네 아내는 성읍 가운데서 창녀가 될 것이요 네 자녀들은 칼에 엎드러지며 네 땅은 측량하여 나누어질 것이며 너는 더러운 땅에서 죽을 것이요 이스라엘은 반드시 사로잡혀 그의 땅에서 떠나리라 하셨느니라

 

오늘은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가 아모스 선지자를 방해하는 모습과 아마샤를 향한 하나님의 저주에 관한 말씀입니다.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는 레위인이 아니면서도 벧엘의 금송아지를 여호와 하나님으로 섬기면서 백성들이 하나님께 드리는 제사를 주관하는 거짓 제사장입니다.

그는 남유다의 한 선지자가 북이스라엘 수도인 사마리아에 와서 전하는 북이스라엘이 종교적, 사회적, 정치적 죄악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으로 멸망하게 될 것이라는 예언을 외치고 백성들이 그 전한 말씀으로 인하여 동요하는 것에 큰 부담을 느꼈을 것입니다.

그렇기에 그가 행한 첫 번째 행동은 여로보암 2세에게 사람을 보내어 이스라엘 족속 중에 아모스가 왕을 모반하나니 이 모든 말을 이 땅이 견딜 수 없나이다라고 고발하는 일이었습니다.

즉 아모스 선지자가 전한 말씀들이 북이스라엘에 반역을 일으키려는 음모라는 것이며, 이러한 말들은 주로 부패한 지도자들에 대한 심판과 북이스라엘의 멸망을 예언한 말씀으로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말들이라는 것입니다.

구체적으로 아모스 선지자가 한 말을 여로보암은 칼에 죽겠고 이스라엘은 반드시 사로잡혀 그 땅에서 떠나겠다 하나이다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나 아모스 선지자의 예언은 여로보암의 집과 북이스라엘의 멸망을 말씀하기는 하였지만, 여로보암 당대에 일어날 일을 말씀하는 것이 아니며 여로보암이 칼에 죽겠다고 예언하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나 교묘히 말을 왜곡시켜 왕이 자신을 신뢰하게 하고 참 예언을 하는 아모스를 처단하고자 한 것입니다.

이제 아마샤는 아모스를 찾아 선견자야 너는 유다 땅으로 도망하여 가서 거기에서나 떡을 먹으며 거기에서나 예언하고 다시는 벧엘에서 예언하지 말라 이는 왕의 성소요 나라의 궁궐임이니라라고 말했습니다.

아마샤는 왕에게 사람을 보내놓고 이를 근거하여 아모스를 협박하여 남유다로 돌아가게 하고자 하였던 것입니다.

그는 아모스를 선견자라고 말하며, 유다로 도망가서 선지자를 직업 삼아 먹고 살라는 조롱의 말을 하는 것입니다.

아모스는 자신은 선지자가 아니며 선지자의 아들도아니며, ‘목자요 뽕나무를 재배하는 자라고 아마샤에게 말합니다.

즉 자신은 목자요 뽕나무를 재배하는 자로서 전문적인 선지자가 아니며 충분한 재력을 갖추었음을 표현한 것입니다.

그러나 자신이 양 떼와 있을 때 하나님께서 부르셔서 가서 내 백성 이스라엘에게 예언하라라고 명령하셨기에 이렇게 위험을 무릎서고 북이스라엘에 와서 하나님의 경고를 전하고 있다고 말씀합니다.

아모스 선지자는 자신은 정식 코스를 밟아 세워진 선지자가 아닐지 모르지만, 하나님의 말씀은 분명하고 엄중하므로 이제 너는 여호와의 말씀을 들을지어다라고 거짓 제사장인 아마샤를 향한 예언의 말씀을 단호하게 전합니다.

네가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대하여 예언하지 말며 이삭의 집을 향하여 경고하지 말라 하므로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기를 네 아내는 성읍 가운데서 창녀가 될 것이요 네 자녀들은 칼에 엎드러지며 네 땅은 측량하여 나누어질 것이며 너는 더러운 땅에서 죽을 것이요 이스라엘은 반드시 사로잡혀 그의 땅에서 떠나리라 하셨느니라라고 말씀합니다.

자신의 신분과 가진 권력을 의지하여 교만하게 하나님의 일을 방해했던 아마샤는 오히려 하나님께 저주받았습니다.

문헌에 의하면 이러한 방해로 인해 아모스는 고향으로 돌아와 아모스서를 기록하고 수명을 다해 죽었다고 합니다.

아마샤와 같이 가진 직분으로 하나님의 일을 방해하는 자가 되지 말고, 아모스 선지자처럼 겸손히 주께서 맡기신 사명을 끝까지 감당하는 복된 성도들 되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목록
“화 있을진저 피의 성이여” (나 3:1-7)
“내가 네 대적이 되어” (나 2:8-13)
“야곱의 영광을 회복하시되” (나 2:1-7)
“무엇을 꾀하느냐” (나 1:9-15)
“나훔의 묵시의 글” (나 1:1-8)
“그들에게 이적을 보이리라” (미 7:14-20)
“지경이 넓혀질 것이라” (미 7:7-13)
“재앙이로다 나여” (미 7:1-6)
“그들의 전통을 따르니” (미 6:9-16)
“너는 내게 증언하라” (미 6:1-8)
“야곱의 남은 자는” (미 5:7-15)
“베들레헴 에브라다야” (미 5:1-6)
“곡식 단을 타작 마당에 모음 같이” (미 4:6-13)
“끝날에 이르러는” (미 4:1-5)
“이 말을 들을지어다” (미 3:9-12)
“내 백성을 유혹하는 선지자들” (미 3:5-8)
게시물 검색